아우구스띠노 수도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아우구스띠노 수도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보고싶은 우리 승호야 아빠다
글쓴이 : 조혜영 날짜 : 2012-02-02 (목) 22:10 조회 : 1244
감기에 걸렸다는데 몸은 좀 어쩌니 약은 먹고 있는지 걱정이 되는구나 이제 정말 며칠 안남았는데 우리 승호 힘내고 무엇이든 잘먹고 이겨내야된다
남은  며칠동안 화이팅 주님께서 우리 라파엘과 함께 하시니까 이겨낼수 있을거다
 공항에 엄마가 마중나가니까 기운내고  알았지 ? 사랑한다 아들아!!!

운영자 2012-02-03 (금) 08:45
약은 먹었고 이제 거의 나았어요 아빠도 매일 출근하실 때 기운내세요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