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구스띠노 수도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아우구스띠노 수도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사랑해... 민우야...!!
글쓴이 : 김태오 날짜 : 2011-01-13 (목) 10:27 조회 : 1035
보고 싶고 그리운 민우야...

사진으로나마 얼굴을 보니깐... 너무 좋구나...


어제 그렇게 통화하고 나서 엄마, 아빠 맘이 많이 아퍼...

엄마,아빠가 서운하게 하고...

니맘 잘 몰라줘서... 미안해....

민우가 행복해야...엄마, 아빠도 행복하거든...


민우랑, 선우가 언제까지나..

자라지 않고... 지금에 머물러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하지만... 너는 중학생..대학생...어른이 되겠지....

엄마, 아빠는 할머니, 할아버지가 될꺼구.......

그러다 하느님 곁으로 민우보다... 먼저 가겠지...

지금 민우가 보내는 하루하루는 다시 돌아오지 않아...

계속 흘러가기만 하니깐...



엄마, 아빠는 민우가...

너 스스로에게... 당당하고 자랑스러운 민우이길 바래...

지금 잠깐... 더 놀고 싶다고...

너 스스로 너 자신에게 한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면...

너는 너 자신에게 어떤 민우이겠니......???



엄마, 아빠는 너에게 더 이산 해 줄것이 없거든....


너 자신에게 자랑스러운 민우가 되길 바래...


레벨업 된것 너무너무 잘했구...

그런 민우가 자랑스럽단다...

사랑해... 많이많이 보고 싶어...


사진 많이 찍어서 올려주라... ^^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