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구스띠노 수도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아우구스띠노 수도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현수야 !!!! 오늘이 울 아들생일이네.....
글쓴이 : 김미자 날짜 : 2011-01-07 (금) 12:49 조회 : 998
오늘 하루도 잘 보내고 있지
현수야 알고 있지. 11년전 오늘 엄마가 울아들 낳다가 죽을 뻔 한거^^
알면 전화 좀 해라.... 보고싶당~~~~잉
생일 진~~짜~~루 추카하삼
사~랑~해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